과기정통부, 주파수 종합정보시스템 서비스 개시
과기정통부, 주파수 종합정보시스템 서비스 개시
  • 조주홍 기자
  • 승인 2018.11.02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파수 내비게이션                 해외주요 주파수 이용현황 비교
주파수 내비게이션                                                                                    해외주요 주파수 이용현황 비교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가 주파수 이용현황, 무선국 정보 등 다양한 전파 관련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주파수 종합정보시스템(이하 전파누리*)’을 구축하고 11월 1일부터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 전파누리 : 과기정통부가 보유하고 있는 전파정보를 개방·공유하고 수요자 중심의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

전파누리는 기존에 전파 정보를 제공하던 ‘K-ICT 스펙트럼 Map’의 정보 개방 범위를 확대하였으며 전파정보와 공공데이터 융합, 이용자 맞춤형 서비스 강화를 특징으로 하고 있다.

전파누리의 주요 제공 정보는 아래와 같다.

‘주파수 정보’ 메뉴에서는 주파수 대역별 분배 현황뿐만 아니라 와이파이, 드론, RFID 등 일상생활 속 주파수 이용현황을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하였다. 국내뿐만 아니라 해외 주요국의 주파수 이용현황 정보도 제공한다.

‘무선국 정보’ 메뉴에서는 이동통신용, 공공·생활안전용, 공공와이파이 등 다양한 용도의 무선국 위치를 특정 반경과 구역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기능을 고도화하였다. 무선국 장치 및 안테나 제조사 현황, 무선국 생애주기(생성·폐지) 등의 정보도 제공한다.

‘전파정보 랩(LAB)’ 메뉴에서는 전파정보와 국토, 인구 등의 공공데이터를 연계한 융합정보를 제공한다. 행정구역 및 용도지역별(주거, 상업, 녹지 등), 인구유형별(경제인구, 연령 등) 무선국의 분포와 증감 현황, 밀도 등의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전파아카데미’ 메뉴에서는 일반국민과 전파 분야 입문자를 위한 각종 교육자료, 전공자 및 전문가를 위한 연구·기술 자료, 정책·시장 동향, 법령 등 일반국민에서 전문가에 이르기까지 이용자 수준별 맞춤형 정보를 제공한다.

박윤규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이번 서비스 개편을 통해 이용 접근성과 편의성을 제고하고 다양한 전파정보를 원하는 이용자들의 요구를 충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누구나 전파누리에서 개방하는 정보를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서비스를 개선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