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증권]현대제철-우려를 상당부분 선반영해 온 주가
[유진투자증권]현대제철-우려를 상당부분 선반영해 온 주가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8.11.12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표주가 55,000원으로 21.4% 하향

 

 

유진투자증권은 13일 발표한 현대제철 종목 리포트를 통해 "시장에서 제기된 우려를 상당부분 선반영한 수준의 주가흐름을 보이고 있다"며 "목표주가를 5만5000원 21.4%나 하향조정했다"고 밝혔다.

국내 건설경기 부진으로 주요 공급처의 수요가 줄어들고 현대자동차로 납품중인 자동차강판 수요도 낮아지고 있는 현 흐름을 반영한 것이다.

다만 그룹 지배구조 개편에 따라 동사가 보유한 현대모비스 지분(5.7%, 시가 약1조원) 매각 시 대규모 현금 창출이 이루어져 재무구조 개선 속도가 빨라질 가능성도 있다. 중장기적으로 북한의 개혁개방에 따른 인프라 투자 확대는 내수 봉형강 수요 부진을 만회해줄 계기가 될 전망이다.

목표주가 55,000원으로 21.4% 하향

국내 건설 경기 부진에 따른 철근 마진 압박과 그룹사 판매 부진에 따른 자동차 강판 믹스 악화가 내년에도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여 목표주가를 기존 70,000원에서 55,000원으로 21.4% 하향 조정함.

목표주가는 2019년 예상 BPS에 Target PBR 0.42배(예상 ROE 4.2%)를 적용하여 산출한 적정가치의 현가에 근거함.

 

 투자포인트


1) Captive Market

과거 업황의 다운사이클 구간에서 Captive Market은 동사 이익의 상대적 변동성을 줄여주는 역할을 했음. 최근 현대기아차 부진으로 비계열향 물량 확대가 시도되고 있긴 하나 향후 그룹사 판매 안정 시 동사의 수익성 방어에 핵심 역할을 하게 될 전망임.

2) 재무구조 개선 기대

그룹 지배구조 개편에 따라 동사가 보유한 현대모비스 지분(5.7%, 시가 약1조원) 매각 시 대규모 현금 창출이 이루어져 재무구조 개선 속도가 빨라질수 있음.

3) 중장기적으로 남북 경협 확대 수혜주

중장기적으로 북한의 개혁개방에 따른 인프라 투자 확대는 내수 봉형강 수요 부진을 만회해줄 모멘텀이 될 것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