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그룹, 휠체어펜싱 김선미 선수 브랜드 모델 발탁
하나금융그룹, 휠체어펜싱 김선미 선수 브랜드 모델 발탁
  • 손부호 기자
  • 승인 2018.12.02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선미 휠체어펜싱 선수[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은 2일  새로운 브랜드 모델로 휠체어펜싱 선수인 김선미 선수를 발탁했다고 밝혔다. 

김선미 선수는 중3 때 오토바이 사고로 왼쪽 다리를 잃고 병원에 입원했을 당시 장애인 펜싱선수의 권유로 펜싱을 시작하여, 2010년 광저우 장애인아시안게임 에페 개인전 은메달 수상, 2012년 런던 패럴림픽 대회에서 국가대표로 활약한 휠체어펜싱 종목의 간판 선수이다.

특히 올해 인도네시아 장애인아시안게임에서는 남북 공동 입장 기수로도 활약했으며, 여자 에페 개인전 동메달을 수상하면서 다시 한번 최고의 기량을 선 보인 바 있다.

하나금융그룹 관계자는 "장애를 가지고 있지만 당당하게 휠체어펜싱 선수로 왕성한 활동을 보여주고 있는 김선미 선수의 스토리가 하나금융그룹의 경영철학인 휴매니티와 부합해 금융권 최초로 장애인 선수를 전속 모델로 발탁했다"고 밝혔다. 

이어 "기존의 타 기업에서 보여주었던 장애인 모델활용에서 벗어나 한 명의 사회구성원으로서 모델이 가진 다양한 모습과 역할을 보여 줄 계획"이라면서 "김선미 선수는 비장애인 모델들과 동일한 조건으로 활동할 계획이며, 펜싱 선수의 이미지를 활용한 은행 상품, 서비스 광고에 기존 모델인 손흥민 선수, 래퍼 김하온과 함께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룹의 ‘함께 성장하고 행복을 나누는 금융’ 미션 달성과 편견과 차별이 없는 사회를 위해 관계사인 KEB하나은행은 평창 동계올림픽 공식후원은행으로 참여하고 동계 패럴림픽 전 종목 후원 및 5년간 장애인 스포츠 기금 10억원을 지원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