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이용료 줄이고 보장 기간 늘린 단말보험 출시
KT, 이용료 줄이고 보장 기간 늘린 단말보험 출시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9.01.03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0만원 이상 고가의 아이폰을 사용하는 고객들을 겨냥해 특화 스마트폰 보험 출시
폰 안심케어 "휴대폰 분실 도난 파손 등 사고 발생시 기기변경 수리비용 일정액 보장 서비스"

 

'KT 폰 안심케어4'

 

KT가 스마트폰을 오랫동안 사용하는 트렌드에 맞춰 이용료는 줄이고 보장 기간을 늘린 단말보험을 선보였다. 또한 140만원 이상 고가의 아이폰을 사용하는 고객들을 겨냥해 특화 스마트폰 보험을 함께 내놓았다. 

KT(회장 황창규)는 휴대폰 분실, 파손 시 도움받을 수 있는 신규 단말보험상품인 'KT 폰 안심케어4'를 출시했다고 3일 밝혔다. 폰 안심케어는 휴대폰 분실, 도난, 파손 등 사고가 발생했을 때 교체비용(기기변경)이나 수리비용의 일정액을 보장받는 서비스다. 

3일부터 가입이 가능한 폰 안심케어4는 기존 상품(폰 안심케어3)에 비해 월 이용료는 100∼1천원 낮아지고, 보장 기간은 기존 24개월에서 30개월로 6개월 늘렸다. 
정보통신연구원과 한국인터넷진흥원에 따르면 2014년 23개월이었던 휴대폰 평균 교체주기는 2016년 31개월로 길어졌다. 또한 가격대가 높은 스마트폰의 경우 100만 원이 훌쩍 넘는다.

폰 안심케어4는 합리적인 이용료로 고가의 아이폰을 보장받을 수 있는 상품도 포함하고 있다. 'i-파손2'는 월 2천800원을 부담하면 140만 원(출고가 기준) 이상의 아이폰 단말을 최대 65만 원까지 리퍼 보상을 받을 수 있다. KT는 아이폰을 선호하면서도 단말 보험료 부담을 느끼는 10∼20대에서 좋은 반응을 기대하고 있다.'

폰 안심케어4에 대한 가입문의 및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 및 고객센터(국번 없이 100번)에서 확인할 수 있다.

KT 영업본부장 안치용 상무는 "고가의 단말을 오랫동안 쓰는 최근 소비자 트렌드를 반영해 이용료는 줄이고 보장 기간을 늘린 'KT 폰 안심케어4'를 출시했다"며, "앞으로 사용패턴을 분석해 고객들이 필요로 하는 상품과 서비스를 지속해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