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규 HDC 회장 "사업융합으로 새로운 고객경험 제공해야"
정몽규 HDC 회장 "사업융합으로 새로운 고객경험 제공해야"
  • 조주홍 기자
  • 승인 2019.01.04 1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해 12월 지주회사 체제 완성 이후 첫 경영전략회의 개최
HDC그룹은 지난 3일 삼성동 아이파크타워 포니정홀에서 '2019 경영전략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HDC그룹>

정몽규 HDC 회장이 4일 "그룹 간 사업융합으로 새로운 고객경험을 제공해 반걸음 앞서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정 회장은 전날 서울 삼성동 아이파크타워 포니정홀에서 열린 '2019 경영전략 회의'에서 "HDC만의 상품과 서비스가 고객에게 어떤 경험을 선사할지 고민해야 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HDC그룹은 또 올해 핵심과제를 '리스크 및 캐시플로우 관리', '본업 경쟁력 강화', '신사업 추진'으로 선정했다. 

이날 회의는 정 회장, 김대철 HDC현대산업개발 대표이사를 비롯해 14개 계열사 대표이사와 본부장 등이 참석했다. 

회의는 개발·건설, 솔루션·제조, 운영·서비스의 3가지 세션으로 나눠 진행됐다. 각 세션에서는 대내외 경영환경 변화 및 불확실성 강화에 대비한 리스크 관리 및 경쟁력 강화 방안으로 진행됐다. ▲2019 대외경영환경 대응방안 ▲신규 비즈니스모델 구상 ▲우수인재 확보·육성·관리방안 ▲운영·서비스사업 확대 및 수익성 개선방안을 주제로 한 토론이 이뤄졌다.

HDC그룹은 지난해 5월 현대산업개발을 지주회사인 HDC와 사업회사인 HDC현대산업개발로 분할했다. 지난해 12월 지주회사 체제 전환을 마무리했다. 부동산개발, 사회간접자본, 금융 투자, 문화 컨텐츠 분야에 중장기적인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