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생명,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
신한생명,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
  • 손부호 기자
  • 승인 2019.03.13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접 만든 털모자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
<사진=신한생명>

신한생명은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을 진행하고 직원들이 직접 만든 신생아 털모자를 국제아동구호단체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다고 13일 전했다. 

 

세이브더칠드런이 주관하는 신생아 살리기 모자뜨기 캠페인은 제3세계 저개발국가의 신생아를 위해 후원자들이 직접 모자뜨기 키트를 구입해 후원하는 참여형 기부 캠페인이다.

신한생명은 7년째 이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으며 올해는 340여명의 임직원이 참여하여 528개의 신생아 털모자를 세이브더칠드런에 전달했다. 전달된 털모자는 말리와 타지키스탄의 저체온증으로 고통받는 신생아들을 위해 보내질 예정이다. 

신한생명 사회공헌 관계자는 "저체온증으로 고통 받는 신생아들에게 봉사자들이 모자를 직접 한 땀 한 땀 정성을 들여 만들어서 후원하기에 의미가 남다르다"며 "앞으로도 아이들의 밝은 미래를 도울 수 있는 사회공헌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신한생명은 이밖에도 △독도사랑 필통 만들기 △희망티셔츠 만들기 △입양대기아동 아기손수건 만들기 △쿠키 및 빵 만들기 등 국내외 어린이들을 돕기 위해 다양한 나눔 활동을 펼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