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박현주재단, 아동복지사 대상 '창의 메이커' 교육
미래에셋박현주재단, 아동복지사 대상 '창의 메이커' 교육
  • 김수진 기자
  • 승인 2019.05.21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이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를 대상으로 창의 메이커 교육 워크숍을 실시했다.

 

지난 18일 진행된 이번행사는 복지사들에게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맞는 디자인 씽킹(Thinking)과 메이커 교육에 대한 이해를 높이는 시간으로 채워졌다. 또 디지털 기기와 종이, 플라스틱 막대 등 쉽게 구할 수 있는 아날로그 재료를 혼합해 나만의 음악과 작품을 만드는 등 다양한 교육 기법도 배웠다.

디자인 씽킹은 디자인 과정에서 디자이너가 활용하는 실용적이고 창의적인 해결법을 말한다. 메이커 교육이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내는 데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실제로 무언가를 만드는 과정을 통해 다양한 이론을 학습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미래에셋박현주재단 관계자는 “아동복지시설 종사자들이 아이들을 위한 메이커 교육 프로그램을 쉽고 재밌게 진행할 수 있도록 돕고자 이번 워크숍을 기획했다”며 “워크숍에서 경험한 활동을 교육 현장에서 활용할 수 있도록 교구도 함께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