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투자증권] 삼성SDS -1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부합....추가적인 성장여력은 M&A(인수합병)에 달렸다
[한화투자증권] 삼성SDS -1분기 실적 시장 기대치 부합....추가적인 성장여력은 M&A(인수합병)에 달렸다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9.06.06 1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엑센츄어의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이 동사와 유사 
▶ 인텔리전트팩토리와 클라우드 추가 성장 여력 문제 없음 
▶ 투자의견 BUY와 목표주가 30만 원 유지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30만원 제시
인텔리전트팩토리와 클라우드 추가 성장 진행중 
엑센츄어의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이 동사와 유사

삼성SDS(코스피 018260SAMSUNG SDS CO.,LTD. KIS-IC : 컴퓨터 및 주변기기 | KRX : 서비스업 | KSIC-10 : 컴퓨터 프로그래밍 서비스업)는 시스템통합구축서비스와 소프트웨어의 개발 및 정보처리기술에 관한 전문적인 서비스와 교육훈련 등을 사업목적으로 하여 1985년 설립된 회사로 2014년 11월 14일 유가증권 시장에 상장했다. 동사의 사업은 IT서비스 부문과 물류BPO(Business process outsourcing)부문으로 구성되어 있다. IT제품 물동량 증가에 따른 ▷물류 BPO부문의 성장과 ▷스마트팩토리 ▷클라우드 ▷AI 솔루션 등 전략사업 본격화로 전년대비 매출 성장흐름이 예상된다. 동사가 제공하는 IT서비스는 크게 ▷컨설팅 ▷SI( System Integration시스템 구축)와 ▷아웃소싱 서비스로 구분된다. 삼성SDS는 삼성 관계사를 기반으로 안정적으로 사업을 영위하고 있으며 매출과 수익성이 상승흐름을 유지하고 있다. 삼성SDS는 삼성관계사에 정보보안체계를 구축 운영해왔다. 세계 최고 수준의 솔루션 고도화 추진과 함께 그룹IT 경쟁력 지속 강화와 해외IT 서비스시장 진출에 집중하고 있다. 

삼성SDS의 업황은 ▷국내 IT서비스시장 규모는 2009년이후 매년 성장했지만 전산시스템의 보편화에 따라 성장률이 하향 안정화되고 있는 추세이며 ▷글로벌화와 블록화 등으로 인한 교역시장의 확대로 물류수요는 풍부해질 것으로 전망이다. 동사는 경기변동과 관련 경기흐름고 물동량 변동에 영향을 직접적으로 받고 있다. 주요제품은 ▷IT서비스 - 비즈니스솔루션(14.2%) - 클라우드&ITO(42.3%) ▷물류BPO서비스(43.5%) 등으로 구성된다.원재료는 ▷상품(11.9%) ▷원부재료(23%) ▷외주비 (65.1%) 등이다. 동사의 실적은 ▷경제성장률 호전 ▷물동량 증가 등이 진행되면 개선돼 왔다.

삼성SDS의 재무건전성은 최상위등급으로 평가됐으며 ▷부채비율15% ▷유동비율495% ▷자산대비차입금비중0% ▷이자보상배율1794배 등으로 요약되며 신규사업 진행건은 미공개상태다. 동사의 주식에 대한 내재가치 평가에 따르면 재무건전성은 최고등급이었고 사업독점력과 수익성장성은 중상위등급이었다. 밸류에이션과 현금창출력은 중가등급으로 매겨졌다. 삼성에스디에스는 컴퓨터 프로그래밍 서비스업종(J62010)에 속하며 동종업계에서 선두자리를 확보했다. 1~5위에 오른 기업들은 ▷삼성SDS ▷더존비즈온 ▷콤텍시스템 ▷롯데정보통신 ▷나이스페이먼츠 등이다. 동사는 IT서비스와 물류BPO 사업부문을 영위 하면서 삼성관계사 MES와 ERP 등을 성공적으로 구축하는 등 IT서비스 최적화를 지속적으로 지원하고 있다.

삼성SDS는 컴퓨터 프로그래밍 서비스업종에 속해 있으며 해당업종에서 매출기준 선두를 유지하고 있다. 1~5위 현황은 ▷삼성에스디에스 ▷더존비즈온 ▷콤텍시스템 ▷롯데정보통신 ▷나이스페이먼츠 등의 순이다. 동사는 매출 증가에 따른 원가와 판관비 부담 완화로 전년대비 영업이익률 상승했고 법인세비용 증가에도 불구하고 금융수지 개선으로 순이익률도 오름세를 유지했다. 그룹내 삼성전자의 반도체 신규라인 확장과 삼성SDI의 2차전지 공장 증설과 함께 대외고객확대 등으로 IT서비스 부문의 양호한 성장이 진행중으로 매출 성장세 이어질 전망이다.

삼성에스디에스의 경영권은 홍원표 대표이사가 맡고 있으며 옛 상호는 삼성데이터시스템이었다. 옛상호는 삼성데이타시스템이고 설립일은 1985년 5월1일 상장일은 2014년 11월14일이다. 종업원수는 2019년 3월 현재 1만2488명이다. 본사 소재지는 서울 송파구 올림픽로 35길 125이다. 감사의견은 적정으로 안진회계법이 제시했다. 주거래은행은 우리은행 삼성타운지점이다. 주요품목은 ▷컴퓨터프로그래밍 ▷시스템 통합 관리 ▷소프트웨어개발 ▷사무용기계장비도매 ▷컴퓨터임대 등이다. 동사의 최근 종가는 21만원이었고 52주 최고 최저가는 24만7500원 17만8000원이었다. 액면가는 500원이고 발행주식수는 7737만8000주이다. 시가총액은 16조2493억원으로 시총순위는 19위이다. 외국인지분율은 13.19% 기말보통주배당률은 400%이다.

삼성SDS의 사업환경은 ▷국내 IT서비스시장 규모는 2009년이후 매년 성장했지만 전산시스템의 보편화에 따라 성장률이 하향 안정화되고 있는 추세이며 ▷ 글로벌화와 블록화 등으로 인한 교역시장의 확대로 물류수요는 풍부해질 것으로 전망된다. 경기변동과 관련 동사는 경기흐름과 물동량의 변동에 영향을 크게 받고있다. 주요제품은 ▷ IT서비스 ▷비즈니스솔루션(14.2%) ▷클라우드&ITO(42.3%) ▷물류BPO서비스 (43.5%) 등이다. 원재료는 ▷상품 (11.9%) ▷원부재료 (23%) ▷외주비 (65.1%) 등이다. 동사는 경제성장률 상승시 수혜를 입어왔고 물동량 증가시에 도 실적이 상승했다. 동사의 재무건전성은 최고등급으로 ▷부채비율15% ▷유동비율495% ▷자산대비차입금비중 0% ▷이자보상배율1794배 등으로 요약된다. 진행중인 신규사업은 미공개상태다.

 

삼성SDS (018260) 고도화되고 있는 기술 시대의 성장주

한화투자증권 김소혜 연구원이 작성한 삼성에스디에스 리포트 주요내용은 아래와 같다.

▶ 엑센츄어의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이 동사와 유사 
▶ 인텔리전트팩토리와 클라우드 추가 성장 여력 문제 없음 
▶ 투자의견 BUY와 목표주가 30만 원 유지

클라우드 시장에는 대형 퍼블릭 클라우드 외에도 특정 기업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최대한 효율적으로 구축해주고 운영해주는 매니징 서비스시장도 존재하며, 동사는 이를 통해 높은 성장을 이뤄나가고 있습니다.

엑센츄어의 클라우드 서비스 사업이 동사와 유사

동사의 클라우드 비즈니스는 글로벌 기업 엑센츄어가 영위하는 클라우드 서비스와 유사하다고 볼 수 있다. 대형 퍼블릭 클라우드 시장과는 겹치지 않는 서비스 시장이 별도로 존재한다. 엑센츄어와 동사는 클라우드 도입을 필요로 하는 기업에게 적절한 상품을 구축, 관리해주는 클라우드 매니징 서비스를 제공하며 성장해 나가고 있다. 이를 통해 경영컨설팅 회사였던 엑센츄어는 외형 성장과 수익성 개선을 동시에 이뤄내며 기업가치가 상승하고 있다. 

우리는 동사의 2분기 실적으로 매출액 2.71조 원, 영업이익 2429억 원을 전망한다. IT서비스 매출액은 1분기 일부 지연되었던 전략사업 프로젝트가 정상화되면서 전분기 대비 11% 성장하고, 전사 영업이익률은 전분기 대비 1%p 개선된 9%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인텔리전트팩토리와 클라우드 추가 성장 여력 문제 없음

올해에도 4대 전략사업으로 포함되는 인텔리전트팩토리, 클라우드, AI어낼러틱스, 솔루션 부문의 합산 매출액은 전년 대비 30% 성장할 것으로 전망된다. 고도화되고 있는 IT 서비스 수요에 대응하여 실질적인 성과를 내고 있는 국내 유일한 기업이다. 인텔리전트 팩토리는 반도체나 MES뿐 만 아니라 삼성SDI의 2차전지 공장 증설, 플랜트 지능화,대외 중심의 프로젝트 확대로 고성장세를 유지할 것이다. 고객사 서비스 사용량 증대로 성장해온 클라우드는 관계사들의 클라우드 전환과
보안 서비스 확대, 대외 프로젝트를 통해 전년 대비 20% 이상의 성장을 이어나갈 것으로 예상한다.

투자의견 BUY와 목표주가 30만 원 유지

동사에 대해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를 그대로 유지한다. 가장 비수기인 1분기를 저점으로 안정적인 실적 성장이 분기마다 지속될 것으로 예상한다. 따라서, 고점 대비 약 12% 하락한 현재 주가 수준은 사야할 가격대라고 판단한다. 추가적인 성장 여력은 M&A에 달려 있다고 본다.약 3.7조 원의 보유 현금으로 신규 사업 또는 고객 확보가 가시화되면 기업가치 상승의 요인이 될 것으로 판단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