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군,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실시
강화군,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실시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9.08.10 12: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가철을 맞아 여름철 물놀이 10대 안전수칙과 폭염 대응 행동요령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집중 홍보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


인천 강화군(군수 유천호)은 지난 8일 제281차 안전점검의 날을 맞아 동막해변에서 군민과 관광객을 대상으로 여름철 물놀이 안전사고 예방 캠페인을 실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날 강화군 공무원, 자율방재단, 강화소방서, 강화의용소방대, 강화군시설관리공단 등 3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아 여름철 물놀이 10대 안전수칙 및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 폭염 대응 행동요령, 불법 주·정차 주민신고제를 집중 홍보했다.

또한 강화소방서 구급대원 및 강화의용소방대원들이 실제 물놀이 현장에서 일어날 수 있는 안전사고에 대비해 심폐소생술 시범교육과 관광객 체험을 진행해 좋은 반응을 얻었다.

행정안전부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2014∼2018년)간 6∼8월 여름철 물놀이 안전관리기간 중 총 165명의 사망자가 발생했으며 특히 휴가 기간인 7월 중순부터 8월 중순 사이에 사고가 집중 발생해 전체 사망자의 75%(123명)를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망원인별로 살펴보면 수영 미숙이 51명(31%)으로 가장 많고 안전 부주의 36명(22%), 음주 수영 28명(17%) 등의 순으로 피서객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군 관계자는 "즐거운 휴가를 보내기 위해서는 물놀이 전 준비운동 및 구명조끼 착용 등 안전수칙을 준수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며 "지속적인 물놀이 안전시설 점검 및 안전수칙 홍보를 통해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