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영상위, 2019 한국 영화인 초청 강원 로케이션 팸투어 성료
강원영상위, 2019 한국 영화인 초청 강원 로케이션 팸투어 성료
  • 홍진석 기자
  • 승인 2019.09.21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화의 출발, 강원도'라는 부제로 로케이션 추천에 그치지 않고 강원지역의 정서를 공유할 수 있는 시간 마련


강원도 강원영상위원회(위원장 방은진)는 지난 17일부터 감독, 프로듀서, 제작자 등 영화 관계자를 초청하여 2박 3일간 도내 추천 지역을 방문하는 '2019 한국 영화인 초청 강원 로케이션 팸투어'를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2019 한국 영화인 초청 강원 로케이션 팸투어'는 '평화의 출발, 강원도'라는 부제로 로케이션 추천에 그치지 않고 강원지역의 정서를 공유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했다.

DMZ 고성 둘레길, 신축 통일전망대, 남북출입사무소, 동해북부선 제진역 방문을 통해 남북 분단의 현실 속에 피어나는 희망의 정서를 향유했다.

더불어 국내 유일의 북방식 한옥마을인 '왕곡마을', 2018 평창 동계 올림픽 설상 경기장 시설 및 알펜시아리조트 일원을 답사했다.

특히 이번 팸투어 행사 중에 IBC국제방송센터의 실내 가설 스튜디오를 방문하여 홍보의 장으로도 활용해 많은 영화인의 주목을 끌었다.

이번 팸투어에는 정지영 감독, 영월 출신 장철수 감독을 비롯해 씨네2000 이춘연 대표, 나우필름 이준동 대표, 한국영화프로듀서조합 최정화 대표 등 50여 명의 영화인이 참석했다.

강원영상위원회 관계자에 따르면 "강원지역의 정서를 이번 팸투어를 계기로 창작을 하는 영화인들에게 전하며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