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 여파, 건설현장도 꽁꽁 얼어붙어
코로나 여파, 건설현장도 꽁꽁 얼어붙어
  • 박중하 기자
  • 승인 2020.03.25 2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봄철이 전통적으로 건설현장이 달아오르는 시기인데도 불구하고 코로나 19 바이러스 여파로 인해 한겨울 못잖은 불황이 드리워져 불안감이 커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