희망재단, '2020 소상공인 쇼케이스데이' 피칭 희망기업 모집
희망재단, '2020 소상공인 쇼케이스데이' 피칭 희망기업 모집
  • 박중하 기자
  • 승인 2020.03.26 1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소상공인희망재단(희망재단)은 오직 소상공인만 도전할 수 있는 '소상공인 쇼케이스데이(쇼케이스데이)'에서 피칭(Pitching)할 희망기업을 모집한다고 26일 밝혔다.

쇼케이스데이는 지난해 12월 희망재단이 처음 시행한 행사로, 소상공인이 보유 또는 출시 예정인 제품을 소개하는 자리로, 관련 전문가들에게는 조언과 상담을, 투자자들에게는 새로운 기회 발굴 등 홍보 효과를 기대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는 행사다.

중소상공인 쇼케이스 웹포스터. [사진=중소상공인희망재단]

벤처·스타트업의 '데모데이'를 가능성 있는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차별화해 시작한 국내 유일의 투자유치 이벤트이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 개최하며, 희망재단 점프업허브 입주사들을 포함해 전국 소상공인으로 피칭 참여 기업을 확대한다.

피칭 기업으로 선정되면 희망재단에서 준비한 사전 지원프로그램에 참여하게 되는데, 투자전문가에게 제품과 경영 관련 컨설팅 및 IR 피칭 스킬 방법과 실전 등 특별한 멘토링을 거쳐서 본 무대에 서게 된다.

행사 당일 발표 때는 전문투자자·컨설턴트·금융기관 관계자들 앞에서 공식적인 검증과 진단까지 받아 참여 소상공인들의 경영 전반에 대해 세밀하고 체계적인 컨설팅을 경험하게 된다.

지난해 제1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정연미 엔터네이처코리아 대표는 "희망재단의 사전 컨설팅 프로그램을 통해 사업의 방향성을 전략적으로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기회가 됐고, 실전 피칭 스킬을 배워 사업발표에 대한 자신감을 느끼게 됐다"며 "많은 소상공인이 이런 기회를 가졌으면 좋겠다"고 추천했다.

모집 대상은 자사 제품을 보유한 창업 5년 이내 소상공인이며, 우수 발표사에 대해서는 재단 지원사업의 당연 참여 기회와 소상공인 점프업허브 입주 특전이 주어진다. 행사 당일 심사를 통해 선정된 우승자는 최고 300만 원의 우승상금도 받는다.

이윤재 희망재단 이사장은 "지난해 첫 행사 때 100명이 넘는 소상공인이 모여 현장의 분위기가 뜨거웠다"며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극도의 어려움을 겪는 상황에도 자사만의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준비하는 소상공인에게 의미 있는 도전과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피칭 참여 신청은 희망재단 홈페이지에 게시된 모집공고문을 통해 오는 4월 6일 오후 12시까지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다.

한편, '소상공인 점프업허브'는 희망재단이 운영하는 '소상공인 전문 보육공간'으로, 안정적인 창업공간 제공과 매출 확대 및 역량 강화를 위한 컨설팅, 교육, 네트워킹, 플랫폼 입점 연계 등으로 소상공인의 성공적인 사업을 지원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