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힘내자! 대한민국』 직원 참여 3차 바자회 실시
우리은행, 『힘내자! 대한민국』 직원 참여 3차 바자회 실시
  • 손부호 기자
  • 승인 2020.09.21 19: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및 태풍 피해로 인한 피해기업의 물품 구매 언택트 바자회 실시
농가 및 영세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기업의 사회적 역할 수행

우리은행(은행장 권광석)은 코로나19 및 태풍 피해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 및 소상공인을 돕고, 내수 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사가 합의하여 지난 10일 임직원 참여 3차 바자회를 추가로 실시했다고 21일 밝혔다.

지난 1, 2차 바자회는 총 15억 규모로 진행되어 성공적으로 개최됐고, 30여개 피해기업 및 직원 모두에게 좋은 호응을 얻었다. 금번 3차 바자회도 우리은행 전국 영업본부 및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등을 통해 추천받은 30여개의 피해기업이 참여했으며, 더 많은 지원을 하고자 노사가 협의하여 총 10억원 규모로 진행됐다.

바자회는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참여하는 방식으로 우리은행 내부 인트라넷을 통해 진행됐으며, 주요판매 품목은 팔도 특산물 및 제철 농수산물 등으로 모든 품목이 3일만에 조기 완판됐다.

우리은행 관계자는 바자회 진행 후 참여 농가 및 기업에서 올해 코로나19와 긴 장마, 태풍 등으로 많이 어려웠는데 너무 큰 도움이 되어 감사하다는 연락을 주셨다, “앞으로도 피해 농가 및 소상공인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추가 바자회 개최를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