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국가시범도시 SPC 공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부산 국가시범도시 SPC 공모 우선협상대상자 선정
  • 조주홍 기자
  • 승인 2020.12.02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산 SPC 민간부문 우협대상자로 “The Grand 컨소시엄” 최종 선정
부산 국가시범도시 조감도 [자료=국토부]
부산 국가시범도시 조감도 [자료=국토부]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와 한국수자원공사(사장 박재현)는 부산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에코델타 스마트시티)를 주도적으로 조성·운영할 민·관 사업법인(SPC)의 민간부문 우선협상대상자로 “The Grand 컨소시엄”을 최종 선정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우선협상대상자 선정은 국가시범도시 민·관 합작 사업법인(SPC)에 참여할 혁신기업 공모에 따른 결과로, 사업계획서 평가의 공정성과 전문성 확보를 위해 전문 분야별로 관계부처 등의 추천을 받아 평가위원 인력풀을 구성하였으며, 평가당일 추첨을 통해 선정된 평가위원(15명)이 1박 2일(11.30~12.1) 간 사업계획서 서면 검토(1일차) 및 발표 평가(2일차) 등을 거쳐 12월 1일(화) 우선협상대상 컨소시엄을 최종 선정하였다.

부산 국가시범도시 SPC는 공공부문사업자(수자원공사, 부산광역시, 부산도시공사)와 민간부문사업자(기업 컨소시엄)로 구성되며, 최대한 빠른 기간 내에 민·관 협상을 거쳐 SPC 운영에 관한 구체적 사항들을 확정해 나갈 계획이다.

부산 SPC가 본격 출범하면 4차산업혁명 신기술과 혁신서비스가 구현되는 스마트시티 국가시범도시가 조성될 뿐만 아니라,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도시문제 해결을 위한 세계 선도적 스마트시티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