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KT, 인공지능 서비스 사업화 속도 낸다
LG전자-KT, 인공지능 서비스 사업화 속도 낸다
  • 박성훈 기자
  • 승인 2021.04.06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최근 경기도 판교에 있는 'LG 씽큐(LG ThinQ) 홈'에서 LG전자의 인공지능 플랫폼 'LG 씽큐'와 KT의 인공지능 플랫폼 '기가지니'를 연동하는 검증 작업을 마쳤다고 6일 밝혔다.

이번 검증은 양사가 대한민국의 인공지능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참여한 'AI 원팀'에서 거둔 첫 성과다.

양사는 각 사의 인공지능 플랫폼이 연동되도록 공동으로 인터페이스를 개발해 2개의 플랫폼이 연동되는 인공지능 서비스를 사업화할 예정이다. LG전자 직원이 스마트미러를 활용해 KT 기가지니가 제공하는 인공지능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 (LG전자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