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SKT-삼성SDS, 블록체인 기반 DID 서비스 공동 추진 맞손
신한은행-SKT-삼성SDS, 블록체인 기반 DID 서비스 공동 추진 맞손
  • 손부호 기자
  • 승인 2021.10.13 13: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 진행된 블록체인·DID 기반 공동 사업협약식 모습. 사진 왼쪽부터 전필환 신한은행 디지털그룹장, 오세현 SKT 인증CO장, 서재일 삼성SDS 보안사업부장. (사진제공 = 신한은행)

신한은행과 SKT, 삼성SDS는 블록체인 기반 분산신원확인(Decentralized Identity, DID) 서비스 공동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분산신원확인(DID)은 스마트폰에 신원 정보를 암호화해 저장한 후 개인 정보 제출이 필요할 때 본인이 직접 개인 정보를 선택해 제출할 수 있는 서비스로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개인 정보 위변조를 할 수 없다.

신한은행과 SKT, 삼성SDS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이니셜 서비스 제증명 사업 협력, 분산신원확인 기반 신규 사업개발 협력, 공동 사업 구조 개발 등을 통해 DID 서비스의 확산 속도를 높일 계획이다.

신한은행은 이니셜 DID 기술을 활용, 대출과 예금 상품 신규에 필요한 서류를 온라인으로 제출할 수 있도록 해 고객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이니셜 대학 제증명 서비스를 활용, 대학 졸업(예정)·재학·성적 증명서 등이 필요한 외부 서비스를 이용할 때 서류 발급 없는 자동 검증을 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