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국민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강화…피해금액 69.2% 줄여
KB국민은행, 보이스피싱 예방 강화…피해금액 69.2% 줄여
  • 손부호 기자
  • 승인 2021.04.21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

KB국민은행이 정보통신(IT) 기술과 직원 교육을 강화해 고객들의 보이스피싱 피해 방지에 앞장서고 있다.

KB국민은행은 지난해 보이스피싱 피해금액과 피해건수가 전년보다 각각 69.2%, 61.9% 감소했다고 21일 밝혔다.

국민은행은 고객의 금융거래 패턴과 자금 흐름 등을 실시간으로 분석해 보이스피싱 징후를 탐지하는 '신 모니터링 시스템' 등 IT 기법을 활용한 보이스피싱 예방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신종 사기 유형에도 신속하게 대처하고 있다.

국민은행은 또 전 직원을 대상으로 보이스피싱 사례와 대응방법 등 비대면 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피해를 막아낸 지점, 직원에게 포상과 평가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피해 방지사례는 내부전산망을 통해 공유한다.

국민은행은 올해 1분기에만 보이스피싱 사고 230여건(피해 예상액 50억원)을 막아냈다. 이와 관련해 27명의 직원이 경찰로부터 감사장을 받았다.

국민은행 관계자는 "보이스피싱 범죄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고도화된 전산 예방 시스템을 중심으로 직원 모두가 고객자산을 보호한다는 마음가짐이 중요하다"며 "앞으로도 소중한 고객 자산 보호를 위해 직원 모두가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